> 스포츠
네이든 첸, 보이타노 이후 4년 연속 미국선수권 우승
한진주 기자  |  rachel.j.han15@gmai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수익 0.0원  스크랩 0명  승인 2020.01.27  14:41:2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사진:DB)

네이든 첸이 미국 노스캐롤라이나 주 그린즈버러에서 열린 2020년 도요타 미국 피겨스케이팅 챔피언십에서 대회에서 네 번째 미국선수권 금메달을 차지했다.

엘튼 존의 로켓맨으로 프리 스케이팅을 시작한 네이든 첸은 강력한 쿼드 플립-트리플 토룹 컴비네이션으로 시작해 쿼드 살코와 쿼드 토룹-트리플 살코 시퀀스에서는 착지에서 약간의 실수가 있었으나 쿼드 토룹은 깨끗이 성공시키는 등 총 4개의 쿼드 점프를 시도했다.

쇼트 프로그램에서 114.13점을 받았던 네이든 첸은 프리 스케이팅에서 216.04점을 얻어 총점 330.17점을 기록했다.

네이든 첸은 브라이언 보이타노 이후 4번 연속 미국선수권에서 우승하는 쾌거를 얻었다.

2위는 쇼트 프로그램에서 100.99점을 받아 2위를 달리던 제이슨 브라운은 네이든 첸에 이어 영화 쉰들러리스트의 사운드트랙으로 시작했다.

제이슨 브라운은 쿼드 토룹을 시도했으나 다운 그레이드(점프의 회전수가 180도 이상 모자라는 경우) 판정을 받았다. 2번의 트리플 악셀과 4번의 트리플 점프들을 깔끔히 성공시켜 프리 스케이팅에서는 191.89점 총 292.88점을 받아 은메달을 얻었다.

3위는 쇼트 프로그램 94.21점, 프리 프로그램 183.87점 합계 278.08점을 받은 일본계 미국인 토모키 히와타시가, 4위는 쇼트 프로그램 94.82점, 프리 프로그램 180.41점 합계 275.23점을 받은 중국계 미국인 빈센트 조우가 올랐다.

미국 피겨 스케이팅 연맹은 2월 서울 목동 아이스링크에서 열릴 4대륙선수권에는 제이슨 브라운, 토모키 히와타시, 캠든 풀키넨이 출전하고, 3월 캐나다 몬트리올에서 열릴 세계선수권에는 네이든 첸, 제이슨 브라운, 빈센트 조우가 출전한다고 밝혔다.

한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스타인터뷰
TALK
포토
신문사소개기사제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광진구 구의동 546-11번지 강변지너스타워 5층  |  대표전화 : 02)2038-8988  |  팩스 : 02)6442-1105
제호 : 스타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13  |  등록일자 : 2014년 2월17일  |  |  발행인 : 윤형식  |  편집인 : 윤형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형식
Copyright © 2020 스타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