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임은수, 아시안 트로피에서 2년 연속 금메달 획득, 김하늘 은메달
한진주 기자  |  rachel.j.han15@gmai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수익 0.0원  스크랩 0명  승인 2019.11.03  23:48:53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사진:올댓스포츠 제공)

피겨요정 임은수(16,신현고)가 오늘 저녁 6시(현지시간) 중국 둥관에서 진행된 ISU(국제빙상연맹) CS 아시안 오픈 트로피 여자 싱글 부문에서 2년 연속 금메달을 획득했다.

임은수는 프리 스케이팅에서 기술점수(TES) 67.19점, 구성점수(PCS) 63.60점을 기록해 전날 쇼트 66.84점과 합쳐 총 197.63점으로 1위를 차지했다.

임은수의 첫 점프 트리플 러츠-트리플 토룹 컴비네이션 점프에서는 언더로테이티드(under rotated·점프의 회전수가 90도 이상 180도 이하로 모자라는 경우) 판정을 받았지만 두 번째 점프인 트리플 룹은 깨끗이 착지했다.

다음 점프인 더블 악셀-트리플 토룹 콤비네이션 점프에서도 언더로테이티드 판정을 받아 수행점수(GOE)에서 감점을 받았지만 이후 트리플 플립, 트리플 살코, 트리플 플립-더블 토루프-더블 루프 콤비네이션 점프, 더블 악셀 등 나머지 모든 점프들은 깔끔하게 착지했다.

이 후 비점프 요소들인 스텝 시퀀스에서는 레벨 3, 플라잉 카멜 스핀, 싯 스핀, 레이백 스핀, 콤비네이션 스핀에서는 모두 레벨 4를 받는 등 지난 경기들보다 더욱 안정적인 연기를 보여준 임은수는 기쁜 미소를 지으며 연기를 마쳤다.

경기를 마친 임은수는 "프리스케이팅에서 큰 실수 없이 경기를 마쳐 행복하다"며 "이번 대회에서의 좋은 기운을 토대로 앞으로 남은 대회에서도 더 발전된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임은수의 다음 경기는 11월 22일~24일 일본 삿포로에서 개최될 NHK 트로피를 앞두고 있다.

현재 한국 시니어 선수들은 총 6명이 출전하여 김하늘(17, 수리고)은 177.92점으로 은메달을, 이시원(16,과천고)은 142.73점으로 6위로 전날 쇼트 9뒤에서 한껏 순위를 끌어올렸다.

남자 싱글에서는 이시형(19·고려대)이 191.18점으로 5위, 변세종(20, 경희대)은 190.40점으로 6위, 차영현(16,화정고)은 180.95점으로 7위를 차지했다.

한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스타인터뷰
TALK
포토
신문사소개기사제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광진구 구의동 546-11번지 강변지너스타워 5층  |  대표전화 : 02)2038-8988  |  팩스 : 02)6442-1105
제호 : 스타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13  |  등록일자 : 2014년 2월17일  |  |  발행인 : 윤형식  |  편집인 : 윤형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형식
Copyright © 2021 스타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