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에밀리아노 살라, 비행기 추락사고 실종 "음성메시지 공개"
권태훈 기자  |  xo0045@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수익 0.0원  스크랩 0명  승인 2019.01.23  16:48:03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사진 : 에밀리아노 살라 인스타그램)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카디프시티의 에밀리아노 살라(28)가 비행기 추락사고로 실종된 가운데 사고 당시 살라의 목소리가 담긴 메시지가 공개됐다.

23일 스페인 스포츠 전문신문인 마르카는 "살라가 사고 직전 짤막한 음성메시지 한 통을 남겼다"고 보도했다.  "나는 곧 죽어. 나는 비행기를 멈출 수 없어. 나는 추락 중인 비행기 안에 있어" 등 사고 당시 느낀 공포감이 그대로 담겨있다고 전했다.

또한 살라는 "누군가 이 메시지를 듣는다면 나를 찾지 못했기 때문일 것"이라며 "나는 죽음이 무서워. 정말 무서워. 어떡해"라고 말했다. 그는 "몇 시간이 흐른 뒤에도 내 소식이 없다면 내가 뭘 할 수 있을까. 나는 모르겠다"고도 했다.

살라를 포함해 2명이 탑승한 경비행기 '파이퍼 말리부'는 22일 오후 5시쯤 영국과 프랑스 사이 도버해협의 올더니섬 인근에서 사라졌다. 해안경비대가 주변을 수색 중이나 생존 가능성은 낮게 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살라는 2011년 프랑스 프로축구 1부리그(리그앙)인 FC지로댕 보르도를 통해 프로축구에 입문했으며, 이후 낭트로 이적해 4시즌 동안 117경기 42골을 터뜨리는 등 맹활약을 펼쳤다. 지난 20일 카디프시티로 이적했으나, 불과 이틀 만에 불의의 사고를 당했다.

권태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스타인터뷰
TALK
포토
신문사소개기사제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광진구 구의동 546-11번지 강변지너스타워 5층  |  대표전화 : 02)2038-8988  |  팩스 : 02)6442-1105
제호 : 스타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13  |  등록일자 : 2014년 2월17일  |  |  발행인 : 윤형식  |  편집인 : 윤형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형식
Copyright © 2019 스타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