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한국시리즈 우승' 김광현, 이틀 쉬고 154km 돌직구로 우승견인
조강구 기자  |  thespeech@starilbo.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수익 0.0원  스크랩 0명  승인 2018.11.13  10:21:4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사진 : SK와이번즈)

SK 와이번스 김광현이 한국시리즈를 매듭지었다.

SK는 12일 열린 두산 베어스와의 2018 KBO 한국시리즈 6차전에서 연장 승부 끝에 5-4로 승리했다.

4-4 동점이던 13회 초, 한동민이 솔로홈런을 터트리며 승리의 발판을 마련했다.

이어 마운드에 오른 김광현은 흠잡을 데 없는 투구로 두산 타자들을 내리 돌려세우며 스스로 한국시리즈를 매듭지었다.

4차전 선발 등판 후 고작 이틀밖에 쉬지 못한 김광현은 이날 154km/h의 돌직구를 뿌리며 두산의 중심 타선을 함락했다.

연장 승부가 아니었다면, 한동민의 홈런이 없었다면 이날의 시나리오는 만들어지지 않았을지 모른다.

6차전을 앞두고 트레이 힐만 SK 감독은 "김광현은 오늘 경기에 등판하기 어려울 것(Doubtful)"이라고 선을 긋기도 했다.

그러나 운명처럼 8년 전의 상황이 마련됐고, 김광현은 그때와 마찬가지로 직접 한국시리즈 우승을 이끌며 네 번째 반지를 차지했다.

어려운 상황 속에서 한국시리즈 우승을 이끈 SK 선수단과 코치진에게 야구 팬들의 뜨거운 호응이 이어지고 있다.

조강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스타인터뷰
TALK
포토
신문사소개기사제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광진구 구의동 546-11번지 강변지너스타워 5층  |  대표전화 : 02)2038-8988  |  팩스 : 02)6442-1105
제호 : 스타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13  |  등록일자 : 2014년 2월17일  |  |  발행인 : 윤형식  |  편집인 : 윤형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형식
Copyright © 2022 스타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