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티즌수사대
유이, 바자 3월호 화보 공개 “다채로운 매력” 발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수익 0.0원  스크랩 0명  승인 2018.02.23  14:28:2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사진 : 바자

유이가 패션 매거진 ‘바자’ 3월호를 통해 다채로운 매력이 담긴 화보와 진정성 담긴 인터뷰를 공개했다.

유이는 오는 3월 3일 첫 방송을 앞둔 MBC 주말특별기획 ‘데릴남편 오작두’에서 시청률을 위해서라면 물불 가리지 않는 열혈 PD 한승주로 시청자들과 만남을 갖기 전, 이번 화보를 통해 대중 앞에 모습을 드러냈기에 많은 주목을 받기도. 또한 공개된 사진 속 그녀는 흑백 사진임에도 불구, 마치 다양한 색을 입힌 듯 풍부한 표현력으로 화보를 완성해내며 화보 장인다운 면모를 발휘했다.

특히 유이는 보이시한 느낌이 물씬 풍기는 슈트부터 본인이 가진 청초함을 배가시켜주는 체크 패턴의 오버사이즈 코트 등 다양한 스타일을 완벽하게 소화해 보는 이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특히 그녀는 깊은 눈빛, 각양각색의 표정 연기 그리고 각기 다른 스타일에 어울리는 포즈를 큰 어려움 없이 소화하는 것은 물론, 매 컷마다 꼼꼼하게 모니터링하는 등 프로페셔널한 모습으로 촬영에 임했다.

화보와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유이는 연기에 대한 주관이 무엇인지라는 질문에 “기본을 놓치지 말자는 것이다. 카메오부터 시작해서 드라마 촬영 현장을 하나하나 배웠다. 풀샷을 어떻게 찍는지, 바스트 샷은 어떻게 찍는지, 처음부터 로맨틱 코미디의 주연을 맡았다면 카메라 앵글상 상대방이 아닌 다른 방향을 보며 연기를 해야 하는 작은 상황들도 적응을 못했을 것이다. 차근차근 현장을 배워가는 게 당연히 맞다라고 생각한다”라 답하며 연기에 대한 애정과 열정을 고스란히 보여주었다.

한편, 유이의 더 많은 화보와 진솔한 인터뷰는 ‘바자’ 3월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viva1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광진구 구의동 546-11번지 강변지너스타워 5층  |  대표전화 : 02)2038-8988  |  팩스 : 02)6442-1105
제호 : 스타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13  |  등록일자 : 2014년 2월17일  |  |  발행인 : 윤형식  |  편집인 : 윤형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형식
Copyright © 2022 스타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