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21,73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TALK] 방탄소년단 정국, 거제도 목격담·타투가 불러온 열애설 "왜곡돼 알려진 것"
방탄소년단 정국이 갑작스럽게 불거진 열애설로 인해 데뷔 이래 최대 위기를 맞았다.지난 16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방탄소년단 정국이를 못 알아보고 쫓아낸 친구'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게재됐다. 이와 함께 공개된 한 장의 CCTV 영
최혜진 기자   2019-09-17
[★TALK] 왕지혜, 연하의 비연예인과 결혼…사랑꾼 예비 신부 "측근들만 모시고 소규모 결혼식 진행"
배우 왕지혜가 유부녀 대열에 합류한다.왕지혜의 소속사 스토리제이컴퍼니는 16일 "그녀가 오는 29일 서울 모처에서 사랑하는 연인과 백년가약을 맺는다"는 입장을 전했다.이어 "예비 신랑은 연하의 비연예인으로, 두 사람은 1년이라는 시간 동안 서로에 대한
최혜진 기자   2019-09-16
[★TALK] [★TALK] 이번엔 화사, 설리 이어 '노브라' 설전…'자유'와 '노출' 경계선
그룹 마마무의 멤버 화사가 입국 패션으로 '노브라'를 선보여 화제다.최근 다수의 온라인 커뮤니티엔 SBS '슈퍼콘서트 인 홍콩' 스케줄을 마친 마마무 화사가 인천국제공항를 통해 입국하는 사진이 공개된 가운데 그녀가 상의 속
서지현 기자   2019-07-15
[★TALK] [★TALK] 송중기 송혜교, 세기의 커플→2년 못 채우고 파경…추측만 있는 지라시 '눈살'
배우 송중기, 송혜교가 결혼생활 2년도 채우지 못한 채 각자의 길로 돌아서게 됐다.지난주 27일 송중기 측 법률대리인인 법무법인 광장 측은 "송혜교 씨와의 이혼을 위한 조정절차를 진행하게 됐다"고 밝혔다.세기의 커플로 열애부터 결혼까지 세간을 떠들썩하
신초롱 기자   2019-07-03
[★TALK] [★TALK] 연예인 '학폭' 논란, 선망의 대상→폭력 가해자 "반성 아닌 적반하장?"
지난 23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밴드 잔나비의 멤버 유영현의 고교 시절 학교 폭력 논란을 폭로하는 게시글이 업로드돼 파문을 빚었다.이에 잔나비의 소속사 페포니뮤직 측은 사실 확인을 거쳐 유영현의 학교 폭력 의혹에 대해 일부 시인, 그의 팀 탈퇴
서지현 기자   2019-05-30
[★TALK] 트와이스 사나, 일본 연호 논란 그 후…눈물 흘리며 반성? "그런 의도 아냐"
일본 연호 언급으로 논란에 휘말렸던 그룹 트와이스 사나가 결국 눈물을 보였다.26일 서울에서 '트와이스 월드 투어 2019 트와이스 라이츠(TWICE WORLD TOUR 2019 TWICELIGHTS)'가 진행된 가운데 이날 사나는 팬들
최혜진 기자   2019-05-27
[★TALK] [★TALK] 대세를 따른다? 유튜브 시장에 진출한 연예인들
구글이 운영하는 최대 동영상공유 플랫폼 '유튜브'가 국내 연예인들의 비상한 관심을 얻고 있다.매일 1억 개의 비디오 조회 수를 기록하는 세계 최대 동영상사이트 '유튜브'는 수많은 '유튜버'들과 공생하고 있다.
임시령 기자   2019-04-22
[★TALK] [★TALK] 홍상수 김민희, 두 사람의 연애가 반갑지 않은 이유
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가 4년째 목하 열애 중이다. 식당, 쇼핑센터 등 공개적인 장소에서 자유롭게 데이트를 즐기는 둘. 그러나 대중은 "뻔뻔하다"며 손가락질하고 있다. 홍상수 김민희의 첫 만남은 지난 2015년으로 거슬러올라간다. 이미 다수 작품을
임시령 기자   2019-03-24
[★TALK] [★TALK] 가수 정준영, 불법 촬영 및 공유 사실 '파문'…"피해자 최소 10여 명"
가수 정준영의 성관계 불법 촬영 및 유포 사실이 확인돼 세간에 큰 파장을 일으켰다.지난 12일 SBS '8뉴스'에선 가수 승리의 해외투자자 상대 성접대 의혹과 관련해 그의 카카오톡(이하 카톡) 메신저 대화 내용 중 동료 정준영과 불법 촬
서지현 기자   2019-03-13
[★TALK] 한서희, 류준열 '외모 비하 논란' 불거져…외모 패러디한 개그맨과 반응 엇갈리는 이유
아이돌 연습생 출신 한서희가 배우 류준열 외모를 묘사하며 논란의 주인공이 됐다.한서희는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갑자기 자기 전에 류준열 따라해 보기"라는 문장을 게재했다. 그러나 이날 함께 게재한
최혜진 기자   2019-03-08
[★TALK] [GO민타파] 롱패딩 살까? 말까? 스타들의 겨울룩
찬바람이 불고 코끝이 시리는 계절이 오면 옷장 안에 봉인된 롱패딩을 가장 먼저 꺼내게 된다. 몇 해 전부터 롱패딩이 유행처럼 번졌다. 처음에는 지나친 유행이라며 구입을 꺼리던 사람들도 이제는 생존 필수템으로 롱패딩을 입는다. 롱패딩의 필요성이 고민되는
권은영 기자   2019-03-06
[★TALK] [★TALK] 김나영, 결혼 4년여 만에 이혼…유튜브 통해 직접 밝혔다
방송인 김나영이 직접 이혼 사실을 밝혔다. 자신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을 통해서다. 슬하에 아들 둘을 두고 있는 그녀가 홀로 자녀들을 양육해야 할 처지에 놓인 사실이 전해지자 많은 이들의 격려가 이어지고 있다.김나영은 29일 유튜브 채널 '노필
신초롱 기자   2019-01-30
[★TALK] '반민정 성추행 유죄' 조덕제, 끊임없는 억울함 호소…논란 잠재울 방법은?
배우 반민정을 성추행한 혐의로 징역 1년과 집행유예 2년의 판결을 받은 배우 조덕제가 자신의 무고함을 지속적으로 주장하고 있다.조덕제는 지난 3일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반민정 성추행 사건의 여파로 아내도 직장을 그만두게 됐다고 말하며 아직도 시련과
최유수 기자   2019-01-30
[★TALK] [★TALK ] 여배우 하연수의 소신, 공인이 낼 수 있는 목소리의 범위는?
여배우 하연수가 영화 '그대 이름은 장미' 홍보를 위해 예능 활동에 나섰다. 솔직함으로 중무장한 그녀, 하지만 대중들이 그녀를 비난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지난 17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
심수지 기자   2019-01-25
[★TALK] [리뷰] 뮤지컬 '엘리자벳', 이토록 매혹적인 죽음이라면 기꺼이
죽음과 사랑에 빠진 엘리자벳의 외롭고도 슬픈 이야기가 시작된다. 황후 엘리자벳을 암살한 루이지 루케니는 100년 동안 목이 매달려 재판을 받고 있으면서도 자신이 엘리자벳을 암살한 것은 그녀가 죽음을 원했기 때문이라
황인경 기자   2019-01-24
[★TALK] 광고계까지 진출한 1인 방송, '장래희망 5위 등극'…문제는 "자극적 콘텐츠"
최근 유튜브, 아프리카TV 등에서 활동하는 콘텐츠 크리에이터의 방송 출연이 늘어나며 1인 방송을 찾는 사람들이 증가하고 있다.이처럼 1인 방송에 대한 관심이 커지자 연예인과 정치인도 유튜브로 활동 범위를 넓히고 있는 추세이며, 최근 교육부와 한국직업능
최유수 기자   2019-01-23
[★TALK] [★TALK] 현빈 손예진, 미국 동반 여행설→마트 포착…여전한 ‘의혹’
배우 현빈과 손예진의 열애설이 불거졌다. 두 사람은 지난해 9월 개봉된 영화 ‘협상’을 통해 남다른 케미를 발산했다. 다만 직접적으로 만나는 신이 없었기에 다른 작품에서 재회하고 싶다는 바람을 드러낸 바 있다. 또 영화 홍보 당시 두 사람이 찍은 셀카
신초롱 기자   2019-01-22
[★TALK] [★TALK] 한초임 의상 논란, 본분마저 잊은 과도한 노이즈마케팅인가
여자 연예인들의 잇따른 의상 논란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한초임이 그 반열에 올랐다. 걸그룹 '카밀라'의 멤버 한초임이 '2019 서울가요대상'에서 선보인 시스루 드레스가 논란을 빚었다
임시령 기자   2019-01-20
[★TALK] [★TALK] 故 종현, 골든디스크 본상 수상…그가 떠난 자리에 남겨진 그리움
지난 2017년 세상을 떠난 그룹 샤이니의 故 김종현 군을 향한 팬들의 그리움이 이어지고 있다.지난 5일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진행된 '제33회 골든디스크 어워즈'에서 故 종현이 그의 유작 'Poet l Artist'로
서지현 기자   2019-01-18
[★TALK] [기자의 눈] '디스패치'의 연초 열애설 단독보도, 과연 옳을까? 카이·제니로 시작된 폐지 청원 "사생활 침해 우려"
블랙핑크 제니와 엑소 카이가 2019년 연예계 첫 열애설의 주인공이 됐다.2019년 연초, 연예전문매체 '디스패치'가 엑소 카이와 블랙핑크 제니의 열애설을 단독 보도했다.'디스패치'는 카이와 제니가 함께 드라이브를 즐기는
권태훈 기자   2019-01-18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스타인터뷰
TALK
포토
신문사소개기사제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광진구 구의동 546-11번지 강변지너스타워 5층  |  대표전화 : 02)2038-8988  |  팩스 : 02)6442-1105
제호 : 스타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13  |  등록일자 : 2014년 2월17일  |  |  발행인 : 윤형식  |  편집인 : 윤형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형식
Copyright © 2019 스타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