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2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스포츠] '여자 팀추월' 준결승 좌절에 인성논란까지..."선수자격 박탈하라"
스피드 스케이팅 여자 팀추월 국가대표팀이 인성 논란으로 여론의 뭇매를 맞고 있다. 지난 19일 강릉 스피드 스케이팅 경기장에서 열린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팀추월' 경기에 국가대표 김보름, 박지우, 노선영 선수가
임시령 기자   2018-02-20
[스포츠] 장수지, 여자 팀 추월 논란…"군중심리 무서워 응원이나 해"
스피드스케이팅 선수 장수지가 여론의 뭇매를 맞고 있다.지난 19일 장수지는 여자 팀 추월 김보름이 인터뷰 논란으로 대중에게 비난을 받자 자신의 SNS에 김보름을 옹호하는 글을 게재했다.이날 스피드스케이팅 대표팀 김보름, 노선영, 박지우는 2018 평창
최혜진 기자   2018-02-20
[스포츠] 평창 출전 무산된 빅토르 안, 쇼트트랙 위해 '귀화'까지 했는데...
러시아 쇼트트랙 선수 빅토리 안(본명 안현수)의 2018 평창동계올림픽 출전이 무산됐다.9일 국제스포츠중재재판소(CAS) 사무총장은 강원도 평창 알펜시아 리조트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러시아 선수들의 항소를 기각한다"고 발표했다.이어 "러시아 선수 3
최혜진 기자   2018-02-09
[스포츠] 노선영 평창 출전권 획득, 평창행 이제 본인 의지
스피드스케이팅 선수 노선영이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출전권을 얻었다.26일 대한 빙상경기 연맹 측은 "노선영이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 출전할 수 있는 자격을 회복했다"고 밝혔다.이어 "오늘 오전 국제빙상경기 연맹에서 노선영의 쿼터 확정을 알리는
서지현 기자   2018-01-26
[스포츠] 스피드 스케이팅 노선영, "더는 국가 위해 뛰고 싶지 않다"
스피드 스케이팅 노선영 선수가 게시한 장문의 글이 이목을 끌고 있다.지난 24일 노선영은 자신의 SNS에 사진 한 장과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노선영은 "진규는 금메달 만들기에 이용당했고, 나는 금메달 만들기에서 제외당했다"며 말문을 열었다.이어 "왜
최혜진 기자   2018-01-25
[스포츠] 韓 테니스 역사 쓰고 있는 정현, "미스터충 계속 갑니다"
한국 테니스 대표 주자인 정현이 한국인 사상 최초로 메이저 대회 4강에 진출했다.정현은 24일 호주 멜버른에서 열린 호주오픈 테니스대회 남자 단식 8강전에서 샌드그랜을 3-0으로 누르고 4강행을 확정지었다.이로써 정현은 한국 선수로서는 최초, 아시아에
최유수 기자   2018-01-24
[스포츠] 이민아, "외모보다 실력으로 인정받고 싶다"…'비인기종목' 여자 축구에 쏟아지는 관심
축구선수 이민아(26·인천현대제철)가 화제다.11일 오후 일본 지바 소가 스포츠파크에서 열린 '2017 EAFF(동아시아축구연맹) E-1 챔피언십'에서 북한 축구 대표님과 맞붙은 한국 대표팀이 아쉽게 패배했다.지난 8일 1차전의 패배에
백성권 기자   2017-12-12
[스포츠] '프로감독상' 김기태 감독, "빠르고 재미있고 화끈한 게임" 기대
기아 타이거즈 김기태 감독이 프로감독상을 수상했다.6일 오전 11시 20분 서울 플라자 호텔 별관 그랜드 블룸에서 열린 '2017 조아제약 프로야구 대상'에서 김기태 감독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2017년 기아 타이거즈를 우승의 반열에
최혜진 기자   2017-12-06
[스포츠] SK 한동민, 결혼부터 억대 연봉 계약까지…'겹경사' 열렸다
야구 선수 한동민이 억대 연봉 대열에 합류했다.1일 SK 와이번스 측은 한동민과 1억 5천만 원에 2018년 연봉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한동민은 올 시즌 연봉 7000만 원에서 114.3% 오른 인상률을 기록하며 생애 첫 억대 연봉의 기쁨을 누렸다
최소영 기자   2017-12-01
[스포츠] 권창훈, 시즌 5호 골 터뜨렸다…팀 내 득점 1위 등극
디종 FCO 소속 축구선수 권창훈의 활약이 화제다.29일 새벽(한국시간) 아미앙 스타드 드 라 리코른에서 열린 아미앙 SC와의 2017/2018 프랑스 리그앙 15라운드 원정경기에서 권창훈이 시즌 5호 골을 터뜨렸으나 결국 1-2로 패했다.아미앙은 전
백성권 기자   2017-11-29
[스포츠] 골키퍼의 전설 김병지, 교통사고 휴유증으로 다리 마비 증상
한국 축구 골키퍼의 전설 김병지가 교통사고로 입원해 안타까움을 사고 있다.김병지는 지난 27일 자신의 SNS에 "교통사고로 입원~~ 허리디스크파열로 수술하게 되었습니다"라는 글과 두 장의 입원 사진을 올렸다.은퇴 후 축구클럽을 운영하며 유소년 축구 인
최혜진 기자   2017-11-29
[스포츠] 최홍만, 부진의 아이콘? 'No'…테크노 골리앗의 화려한 귀환
'테크노 골리앗' 최홍만이 10년 만에 조국에서 승리를 거뒀다.27일 서울 강서구 화곡동 KBS 아레나에서 열린 자선격투단체 '엔젤스파이팅' 주최로 열린 '별들의 전쟁' 메인이벤트 입식타격 무제한급 경기에서
조강구 기자   2017-11-28
[스포츠] 박병호, 메이저리그 계약 해지…연봉 15억원 '넥센 히어로즈' 복귀
박병호(31)가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미네소타 트윈스와 계약을 해지, 내년 시즌부터 한국으로 돌아온다.그는 2015년 시즌 종료 후 포스팅 시스템을 통해 메이저리그에 진출, 그 후 2016년부터 2017년 시즌까지 2시즌 동안 트윈스 소속으로 활동
최혜진 기자   2017-11-27
[스포츠] '넥센 복귀' 박병호, 결국 ML 꿈 접는다…연봉 15억원 계약 완료
메이저리그로 떠났던 야구선수 박병호가 넥센 히어로즈로 돌아온다.27일 넥센은 박병호가 미국 미네소타 트윈스와 2년 계약을 해지하는 조건으로 남은 조건을 포기하며 잔여 계약 해지가 최종 합의됨에 따라 복귀가 확정됐다고 발표했다.앞서 박병호는 지난 201
최소영 기자   2017-11-27
[스포츠] 러시아, 계속되는 도핑 의혹…평창 출전 가능할까?
러시아 국가대표 선수들의 평창올림픽 출전이 불투명해졌다.이달 초 도핑 양성 반응으로 크로스컨트리 선수 6명의 올림픽 출전권과 메달을 박탈당한 러시아는 추가로 스켈레톤 4명의 선수도 징계를 받았다.IOC는 러시아 도핑에 대한 심각성을 인식, 지난해 12
최혜진 기자   2017-11-24
[스포츠] '승부조작' 롯데 이성민, 유죄 선고에도 끝내 혐의 부인…과연 진실은
승부조작 혐의를 받고 있는 롯데 자이언츠 소속 야구선수 이성민의 유죄가 확정됐다.24일 의정부지방법원 제5형사단독은 이성민에게 징역 8월, 집행유예 2년, 사회봉사 160시간 판결을 내렸다.이성민은 지난 2014년 7월 4일 NC 소속으로 마산 LG전
신초롱 기자   2017-11-24
[스포츠] '라이언킹' 이동국, 내년도 전북에서 뛴다…재계약 완료
전북 현대 모터스와 이동국이 재계약을 맺었다.22일 전북 구단 측은 오는 12월 말 계약 종료를 앞둔 이동국과 1년 재계약 합의를 맺었다고 밝혔다.이동국은 지난 2009년 전북 입단과 동시에 창단 첫 K리그 우승부터 2017 K리그 클래식 우승까지 총
조강구 기자   2017-11-22
[스포츠] 강민호, 롯데 떠나 삼성으로 갔다…"정말 많이 울었다"
FA 강민호가 롯데에서 삼성으로 옮겨갔다.21일 강민호는 롯데 자이언츠를 떠나 삼성 라이온즈와 계약 기간 4년·총액 80억 원으로 FA 계약을 체결했다.앞서 롯데 구단 측은 "두 번째 FA 자격을 갖춘 강민호 선수와 FA 협상을 벌였으나 결국 합의점을
백성권 기자   2017-11-21
[스포츠] 여자 핸드볼 대표팀, 세계선수권 향해 떠난다…21일 출국
여자 핸드볼 국가대표팀이 제23회 세계선수권대회에 출전한다.21일 강재원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다음 달 1일 독일에서 열리는 제23회 세계선수권대회에 출전하기 위해 출국했다.대표팀은 세계선수권에 앞서 23일부터 노르웨이에서 한국, 노르웨이, 러시아,
이호연 기자   2017-11-21
[스포츠] 한화 김원석, 또다시 'SNS 논란'…구단 측 "단호한 조치 필요"
한화 이글스 외야수 김원석의 SNS 대화가 공개돼 논란이 됐다.20일 김원석은 팬과 주고받은 것으로 추정되는 SNS 대화에서 막말이 공개돼 한화 구단 측으로부터 방출 처분을 받게 됐다.공개된 대화 속에서 김원석은 자신이 속한 한화 구단이나 이상군 전
심수지 기자   2017-11-20
 1 | 2 | 3 | 4 | 5 | 6 | 7 
여백
스타인터뷰
이슈키워드
포토
신문사소개기사제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광진구 구의동 546-11번지 강변지너스타워 5층  |  대표전화 : 02)6315-4788  |  팩스 : 02)6442-1105
제호 : 스타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13  |  등록일자 : 2014년 2월17일  |  발행.편집인 : 김성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형식
Copyright © 2018 스타일보. All rights reserved.